자료는 2011년에 있었던 92회 전국체전 리듬체조경기때입니다.

사실상 신수지 선수가 태극마크를 달고 마지막으로 국내경기를 펼쳤던 날이기도 하죠..

이후로 신수지선수는 부상등 여러가지 사유로 더이상 선수활동을 하지못하고 리듬체조계를 은퇴했습니다.

지금은 스포테이너로써 다방면에서 왕성한 활동을 하며 2의 전성기를 맞고 있죠..

신수지선수는 리듬체조 최악의 불모지나 다름없는 우리나라에서 그 위상을 높이고 대중적확산을 일으키며 큰 공헌을 했습니다.

이후 신수지선수와 나란히 대한민국 리듬체조계를 이끌었던 이경화 , 김윤희선수들도 순차적으로 은퇴를 하고

후배인 손연재선수가 세대교체를 이루면서 그 명맥을 이어오고 있습니다.

 

하지만, 문제는 지금입니다. 극히 개인적인 생각입니다만 리듬체조 선수풀이 예전보다 넓어진 지금,

오히려 신수지 손연재 선수처럼 두각을 나타내거나 스타성 화제성을 가진 선수가 눈에 띄지 않습니다..

적어도 제눈에는 그렇습니다. 신수지, 손연재, 이경화, 김윤희 선수처럼 경기장을 찾게끔 끌어당기는 선수가 없습니다.

어쩌면 그러한 이유로 2012년 국가대표 선발전을 마지막으로 리듬체조 출사를 끊은걸지도 모르겠습니다.

간만에 이런 포스팅을 하는 이유는,

바로 내일 태릉선수촌에서 리듬체조 국가대표 선발전이 있기때문입니다.

아마도 역시나 저는 출사를 가지 않겠지만

바램은 넓어진 선수풀만큼 신수지, 손연재선수의 뒤를 잇는 실력있고 유능한 선수들이 많이 배출되

앞의 선배들 그리고 그들의 가족과 코칭감독스탭들이 힘들게 만들어놓은 꽃길을 잘 이어갈수있기를 희망해봅니다.

 

 

 

 

신수지선수 2008년 리듬체조 대표선발전 태릉선수촌.

 

이때가 아마도 신수시선수 중학교때일듯한데 세계최초 9회연속 백일루션을 눈앞에서 직접보고

감탄에 감탄을 했던 기억이 납니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 위키백과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대표이지미가 제 사진이네요..ㅎㅎ

 

https://ko.wikipedia.org/wiki/%EC%8B%A0%EC%88%98%EC%A7%80

 

 

 

Posted by wasa.B 트랙백 0 : 댓글 6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