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토요일 동대문 밀리오레에서 2017 미스섹시백 로드쇼및 쇼케이스가 열렸습니다.

본선에 진출한 24명의 참가자들이 토요일 오후의 동대문을 뜨겁게 달구었는데요..

이쇼케이스는 매년 열리는 섹시백행사의 사전 프로그램중 하나로

워터파크 포토행사, 크루즈선상파티에 이은 본선전 마지막 순서입니다.

 

그동안 게시물을 꼼꼼하게 보신분들은 아마도 느끼셨겠지만

이런 각종 미인대회나 비키니대회의 포스팅비중을 많이 줄였습니다.

여러가지 이유때문인데,,

그건 기회가 되는데로 천천히 얘기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한가지, 개인적으로 미스섹시백은 1회때가 가장 정점이었지 않았나 생각이됩니다.

훌륭한 재원의 참가자들이 정말 많았었죠..

하지만 안타깝게도 2회, 3회를 거친후 이후로 좋은(?) 참가자수가 줄어드는 느낌입니다.

사견이지만 아마도 대회 수상자들의 대회이후 활동이나 행보가 전무한것이 그하나로 보여집니다.

각종 미인대회라는것이 사실 그 타이틀을 프로필 삼아

모델등 그다음의 어떤 활동을 위한 발판으로 참가하는것이 참가자들의 가장큰 목적일텐데

그렇지 못하다보니 좋은 지원자가 줄어드는것이겠죠..

 

그리고 그것은 결국 대회의 이슈를 약하게 만들어 메이저뉴스매체로부터의 관심도를 떨어뜨려

마케팅홍보 악순환의 반복으로 이어질수 있다고 보여집니다.

우리시대의 본좌 명호형이 바쁘셔서 그러신지 몰라도

명호형님이 취재를 안가신것도 어쩌면 이런 맥락으로 조심스레 풀이해 볼수있습니다.

 

 

지금도 제1회 미스섹시백대회의 강렬한 첫인상과 신선함을 잊을수가 없습니다.

비록 작은 개인의 바램이지만 대회출신모델들의 향후 활동을 위한 매니지먼트시스템 연계등을 통해

좋은 참가자들이 많이 유입되어 정말 독보적인 대회로 그 명맥을 오랫동안 이어가기를 강력하게 희망해 봅니다!!

 

정말 더운날 행사준비하고 진행에 힘쓰신 관계자분께 감사드립니다.

 

ps) 본포스팅은 리뷰 마치는데로 할 예정입니다.

 

 

Posted by wasa.B 트랙백 0 : 댓글 3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