횟집종결 배진수어시장.

지난번 만만이 (광어+우럭) 메뉴에 이어

이번에는 지금부터 여름철 달리기 좋은 메뉴인 물회다.

 

결론부터 말하면 이집 물회는 '미친물회'.

도미와 전복이 메인으로 구성되어 있다.

특히, 사진에서 보듯이 도미뱃살이라고 해야하나

그 고급진 부위가 무려 10조각 이상 풍성하게 들어있다..ㄷㄷ

이런 부위는 소위 강남의 고급 스시집에서 1피스당 만원꼴 이상되는 부위이다.

그런 물회가 소짜 가격이

15,000원.

이건 그냥 주는거다.

 

회의 퀄이 너무 좋기 때문에 비비기전에 몇점 사시미로 먹고

반 조금 덜 남았을때 새콤 국물과 비로소 비벼 먹으면 완전 꿀맛.

소주를 마셔도 물회 먹으면서 바로 해장으로 이어진다.

보통 가게에서 회먹을땐 사이드로 곁들여서 많이 먹는다.

적극 강추!

횟집 절대강자 영등포 최우영수산이 사세를 확장하면서 초심을 살짝 잃어

없어진 메뉴도 생기고 가격도 올라 매리트가 좀 떨어졌다.

이제는 배진수어시장으로 간다.

 

 

Posted by wasa.B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